메뉴

사회
HOME  > 뉴스종합 > 사회

"36학급 이상 학교에 보건교사 2명 배치하고 보건교사 출신 장학사 장학관 필요"

컨텐츠 정보

본문


231201 황세주 의원, 학교 내 보건교사 역할 강화를 위한 정담회 개최 (2).jpg


황세주 경기도의원, 학교 내 보건교사 역할 강화를 위한 정담회 가져 



황세주 경기도의원(보건복지위원회, 더불어민주당, 비례)이 30일 경기도의회에서 학교 내 보건교사 역할 강화를 위한 정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정담회는 경기도교육청 인사 담당 장학관, 경기도보건교사회 관계자가 참석하여 36학급 이상인 초중등학교에 보건교사 두 명을 배치하는 문제와 보건교사 출신의 장학사 장학관을 교육청에 배치하는 방안을 논의했다.


황세주 의원은 “최근 학교 내에서 음주나 흡연, 마약류를 포함한 약물 오남용, 도박 중독 예방, 정신건강 증진 등을 효과적으로 대처할 필요성이 커지고 있다"며 "바이러스 확산에 체계적으로 대비하여 학생들이 학업에 집중할 수 있는 체계를 마련하는 것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해지고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지난 경기도의회 제372회 제3차 본회의에서 임태희 교육감이 '학교보건법에서 정한바와 같이 경기도 내 36학급 이상의 초중등학교에 최대한 빠른시일 내에 보건교사를 2명 이상 배치하고 감염병에 체계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장학사와 장학관 배치를 전향적으로 검토하겠다'고 말씀하신 내용을 충실하게 이행할 수 있도록 함께 힘을 모아달라"고 했다.


이에 대해 경기도 인사담당 장학관은 “교육감님께서 말씀하신 내용을 깊이 있게 검토하고 있으며 학교 내 보건교사의 역할을 강화하는 방안을 조속하게 마련하겠다”고 했다. 


그러면서 “교사 정원과 전문직 배치에 대해서는 교육부와 협의할 부분이 있는 만큼 깊이 있게 논의하고 교육부와 지속적인 협의를 해 가겠다”고 했다.


보건교사 관계자들도 “지금까지 보건교사의 역할 강화에 대해 많은 논의가 이루어졌지만 교육감님께서 말씀하신 내용이 구체화 되기를 간절하게 희망한다. 체계적인 보건교육을 시행할 수 있도록 인사정책을 개선하여 학생들이 건강하고 안전한 환경에서 학습할 수 있게 해달라”고 요청했다.

 

싸다 빠르다 쿠팡 장보기.jpg

 

 

 

 

#황세주 #도의원 #임태희 #교육감 #경기도 #교육청 #예산 #심사 #36학급 #이상 #학교에 #보건교사 #2명 #배치하고 #보건교사 #출신 #장학사 #장학관 #필요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14,097 / 1 페이지


인기 기사


사람들


주말N


최근기사


중부데일리TV


포토


기고/칼럼


기자수첩


만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