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김포시, 코로나19 재유행 대비에 총력

8일, 김병수 김포시장을 비롯해 김포시의사회장, 김포시치과의사회장, 김포시약사회장, 의료기관 관계자(김포우리병원, 뉴고려병원, 히즈메디병원), 김포소방서, 보건소 관계 공무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간담회를 갖고 코로나19 재유행에 따른 의료대응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간담회에서는 특히 ‘민간의료 중심의 코로나19 대응체계 전환에 따른 ‘원스톱진료기관’ 및 먹는치료제 담당약국 참여 확대, 4차 접종률 제고 방안, 확진자 응급상황 시 신속대응 방안’ 등을 논의했다.

김포시는 현재 코로나19 진단검사, 확진자 대면진료, 코로나19 먹는치료제 처방이 모두 가능한 원스톱 진료기관 98개소를 읍면동 의료기관에 운영 중이며, 먹는 치료제 담당약국은 김포시약사회와 협력해 8개소에서 28개소로 대폭 확대했다.

또 보건소-의료기관-소방서와 핫라인을 구축하여 재택치료 중 응급상황 발생 시 24시간 대응이 가능하도록 비상체계를 구축하고 있다.

심재식 기자  sjslove01@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재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