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환경
항공기 소음피해 주민과의 소통 통해 대책 마련한다김포시, 효과적 대응 위해 '제1회 공항소음대책위원회' 개최

김포시가 지난 23일(화) 항공기 소음피해지역의 효율적인 주민 대책 마련과 쾌적한 생활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제1회 김포시 공항소음대책위원회’를 개최했다.

시는 지난 7월 「김포시 공항소음 대책지역 등 주민 지원에 관한 조례」를 제정했으며, ‘김포시 공항소음대책위원회’를 운영하여 김포공항 항공기 운항으로 오랜시간 고통을 겪고 있는 항공기 소음피해 지역주민의 다양한 이해와 요구를 반영하고 각종 소음피해에 효과적으로 대응할 계획이다. 

이날 회의에는 위원장인 이석범 김포부시장을 비롯해 환경녹지국장, 소음대책(인근)지역 4개 읍·동장 및 주민대표, 소음대책 전문가 등 11명이 참석하여 주민지원사업 추진사항과 피해 최소화를 위한 정책 개선방향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특히 앞으로의 주민지원사업 추진 방향 및 소음피해 저감 정책에 대한 제안 등 ‘실효성 있는 소음대책 마련’을 위해 깊이 있는 논의가 진행됐으며, 이날 논의된 사안은 2023년 주민지원사업 추진 시 적극 반영할 예정이다. 아울러 회의 시 논의된 정책 제안 등은 국토교통부 등 관계 기관에 건의하고 금년 12월에 예정된 ‘김포공항 소음대책위원회’ 참석 시 관련 의견을 제출할 예정이다.

위원장인 이석범 부시장은 “앞으로도 피해 주민이 체감할 수 있는 다양한 주민지원사업을 추진할 것이며, 지역주민들이 깊이 공감할 수 있는 소음저감 및 피해보상 대책 마련 촉구를 위해 아낌없는 성원과 적극적인 동참 및 관심을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김종훈 기자  gbsiu@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