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복지
김포시, 정부재난지원금 1,038억 원 지급완료찾아가는 방문 신청 등 통해 대상 가구 97.7% 수급

김포시는 17만 5천 가구에 총 1,038억 원의 코로나19 감염병 위기극복을 위한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지급을 완료했다.

김포시는 대상 가구가 모두 지원받을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미신청 가구에 대한 우편발송, 문자, 전화 등을 통한 홍보를 비롯해 읍·면·동행정복지센터의 노인, 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를 대상으로 ‘찾아가는 방문신청’ 등의 서비스를 통해 97.7%가 재난지원급을 지급했다. 경기도 31개 시군 중 세번째로 높은 수급율이다. 

특히 이의신청 절차를 통해 가구원 변동사항(혼인‧이혼‧출생‧귀국 등) 반영, 사실상 이혼가구 분리지급, 동거인 개별가구로 인정하면서 대상가구가 당초 계획대비 3,520가구 늘어났으며 긴급재난지원금 이의신청 관련 일률적 판단이 곤란한 사례에 대해서는 이의신청 심의위원회를 구성해 시민들의 개별사례를 최대한 고려해 지원 사각지대를 최소화 하기도 했다.

정하영 시장은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신청‧사용이 마감된 만큼 최종 지급‧사용액 검증을 거쳐 정산 등을 마무리할 계획”이라며 “경제적 어려움 해결에 다소 도움이 되었길 바라며 앞으로도 김포시 지자체는 코로나19 감염병사태로 피해를 입은 업종과 계층에 집중해 최대한 두텁게 지원하는 정부 2차 긴급재난지원금 지원에도 온 힘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기태 기자  kiki@gimpoin.com

<저작권자 © 김포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기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