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의회·행정
대면예배금지 위반교회에 집합금지 행정명령확진환자 확인되면 구상권도 청구키로… 9곳은 경고조치

김포시 지자체는 장기본동의 교회 한 곳에 집합금지 행정명령을 내렸다. 집합금지 행정명령을 받은 교회는 현장 대면예배를 금지하고 온라인예배만을 허용하는 강화된 방역수칙을 8월 23일과 30일 두 차례에 걸쳐 위반했다. 이에따라 8월 31일부터 9월 6일까지 7일간 교회에서 주관하는 2인 이상 예배, 집회, 모임 등 모든 활동이 금지된다.

김포시 지자체는 향후 김포경찰서와 함께 이 번에 문제가 된 교회를 합동점검할 계획이다. 또한 해당되는 기간 중 집합금지 행정명령을 위반할 경우 경찰에 고발조치하고 코로나19 감염병 확진환자가 확인되면 구상권도 청구할 예정이다.

하루앞서 김포시 지자체는 직원 360여 명을 투입해 지역 내 총 360개소의 교회를 점검했으며 대면예배금지 등 방역수칙을 위반한 10곳을 적발했다. 이 중 2회 위반한 1곳은 집합금지 행정명령을 내리고 1회 위반한 9곳은 경고조치했다.

김기태 기자  kiki@gimpoin.com

<저작권자 © 김포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기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