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복지
경로당 입식좌석으로 개선

김포시청 노인장애인과는 노인들이 많이 이용하는 경로당에 대해 기존 좌식문화를 입식문화로 개선하는 경로당 입식좌석 개선사업을 추진해 지역 내 경로당 100개소에 입식세트(식탁, 의자)를 설치했다.

노인들의 80% 이상이 퇴행성관절염을 앓고 있음에도 그 동안 경로당은 좌식문화가 입식문화로 개선되지 않아 시설이용에 많은 불편이 있어왔다. 이에따라 노인장애인과는 지난 3월부터 지역 내 경로당 100개소에 입식세트를 설치해 경로당을 이용하는 노인들의 불편이 줄어들 수 있도록 한 것이다.

올 해 입식세트를 지원받은 경로당 회장들은 “전에는 앉아서 담소를 나누면서도 무릎과 허리가 아파 장시간 경로당이용이 꺼려졌는데 이제는 의자에 앉아 식탁에서 회원들과 담소를 나누는 것이 가능해져 너무 좋다”고 전했다.

정하영 김포시장은 “이 번 경로당 입식좌석 개선사업을 통해 경로당을 이용하시는 어르신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을 제공할 수 있어 기쁘다”며 “내년에도 지속적으로 경로당 입식좌석 개선사업을 진행해 지역 내 경로당을 이용하시는 어르신들이 건강하고 즐거운 시간을 보내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김기태 기자  kiki@gimpoin.com

<저작권자 © 김포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기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