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환경
벼 병·해충 친환경 항공방제실시

김포시농업기술센터는 믿고 먹을 수 있는 고품질 김포금쌀 생산과 매년 발생하는 벼 병·해충에 따른 피해를 예방하고 농촌의 일손부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김포시 전체 벼 재배지역을 대상으로 항공방제를 실시한다.

특히 올 해는 공동방제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전년과 달리 헬기방제와 드론방제를 병행해 벼 재배 전면적 공동방제를 실시하며 이를 위해 지난 해 말부터 정보통신과와 협업으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한 방제대상 면적조사를 실시했다. 방제기간은 7월 27일부터 8월 7일까지이며 헬기방제는 7월 27일부터 7월 29일에 실시하고 드론방제는 7월 28일부터 8월 7일까지 실시한다. 기상 및 헬기‧드론 등 장비여건에 따라 연장될 수 있다.

이 번 항공방제로 벼 품질과 수량에 영향을 주는 주요 병·해충인 도열병, 흰잎마름병, 잎집무늬마름병, 멸구류, 노린재류 등을 적기에 예방하고 중국에서 기류를 타고 날아오는 비래해충인 애멸구, 멸강나방, 혹명나방 등도 동시에 방제해 벼 병·해충 피해를 최소화하고 김포금쌀 품질향상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권혁준 기술지원과장은 “올 해도 방제약제를 친환경 유기농자재로 사용해 실시하지만 그래도 방제 중 창문단속, 방제구역주변 통행 지양, 양봉‧친환경농가 비산대비 및 방제 후 일정기간 나물채취 지양 등을 숙지해 피해가 없도록 주의해 주시기 바란다”고 간청했다.

김기태 기자  kiki@gimpoin.com

<저작권자 © 김포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기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