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복지
김포 청년창공 「구래청년지원센터」 개소

김포 청년창공 「구래청년지원센터」가 17일 한강신도시에 문을 열고 공식 운영에 들어갔다. 지난해 사우동에 이어 맞춤형 교육 및 역량강화, 커뮤니티 및 문화·복지 지원 등 청년 종합지원 공간이 한 곳 더 문을 연 것이다. 개소식은 코로나19 감염병 확산예방을 위해 참석자를 최소화 하고 소규모로 진행됐다.

정하영 김포시장은 축사에서 “시대의 주역인 청년들이 김포의 청년지원센터에 모여 역량을 키우고 미래를 준비할 수 있게 됐다”며 “청년들이 무한한 가능성을 발견하고 활기찬 미래를 설계하도록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구래청년지원센터는 273.76㎡(83평) 규모이며 운영은 경기창업교육개발원이 맡는다. 자율형 공동운영 공간인 코워킹 스페이스, 동아리 지원을 위한 소모임실, 프로그램 운영을 위한 교육실, 공유카페, 운영사무실로 구성 돼 있다. 특히 청년들의 미디어 교육 및 유튜브 동영상 제작을 지원하는 미디어실도 갖춰 더욱 다양한 활동이 가능하다.

김기태 기자  kiki@gimpoin.com

<저작권자 © 김포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기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