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복지
김포시자원봉사센터, 헌혈행사 열어...

코로나19 감염병 확산 이후 헌혈자가 12% 감소했고 혈액보유량 위기 상황이 우려되는 가운데 수급 안정화를 위해 김포시 자원봉사자들이 팔을 걷어 붙였다.

김포시자원봉사센터는 대한적십자사 인천혈액원에 헌혈버스를 요청해 6월8일 사우문화체육광장에서 헌혈행사를 실시했다. 김포시시설관리공단에서 행사장 설치 및 철수를 지원했고 김포시자율방재단에서 방역존을 운영했으며 김포커피바리스타전문학원에서 아이스커피를 후원했다. 헌혈은 직원, 자원봉사단체, 일반시민 등 약 50명이 참여했다.

헌혈행사와 더불어 건강한 헌혈문화 정착을 위한 김포시자원봉사센터와 인천혈액원의 업무협약도 체결됐다. 특히 강력한 방역관리를 위해 센터 자체 방역 프로그램인 「클린존」을 운영했으며 행사 전 구역 물리적 벨트 설치, 행사장 내 마스크 착용, 상주 인원 총량제 실시, 출입구 발열체크, 손소독제 비치, 항균필름 부착, 1미터 거리두기, 30분 단위 소독을 위한 전문방역 인력 배치 등 전염병 예방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진행됐다.

또한 행사장 내 헌혈전·후 수분섭취를 위한 Take Out 야외카페를 설치했으며 김포시가 말라리아 안전지역으로 헌혈 가능지역임을 홍보하기 위한 헌혈엽서 포토존과  전단지 배부 캠페인을 함께 실시했다.

박현숙 센터장은 “타인에게 생명을 전한 헌혈 참여 봉사자 모두에게 감사드린다”며 “지속적인 헌혈로 서로의 생명을 지켜주는 안전망을 구축해 김포시가 헌혈도시로 거듭날 것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김기태 기자  kiki@gimpoin.com

<저작권자 © 김포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기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