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읍·면·동 소식
운양동 제촌마을에 작은화단 조성무단투기 쓰레기 적치장의 변화된 모습

쓰레기 무단투기로 몸살을 앓아오던 운양동 제촌마을 곳곳에 작은화단이 조성되면서 마을의 이미지가 바뀌었다. 화단이 조성된 곳은 마을을 관통하는 중심 도로임에도 평소 상습적인 쓰레기 무단투기로 미관을 저해하고 악취와 해충 등 환경문제가 발생해 왔다.

제촌마을 작은화단 설치전.

쓰레기를 치우고 치워도 계속 쌓이자 주민들은 고민 끝에 김포시의 지원을 받아 무단투기 쓰레기를 치우고 공터를 정비한 후 지난 6일(토)에 마을 주민 20여 명이 손을 모아 백일홍, 페츄니아 등 여름꽃을 심으며 마을의 해묵은 숙제를 해결했다.

제촌마을 작은화단 설치후.

엄윤종 제촌마을 노인회장은 “마을의 골칫거리였던 방치 쓰레기를 치우고 화단을 만들어 놓으니 답답해던 속이 시원해졌다”며 “다시는 이곳에 쓰레기가 쌓이지 않도록 주민들과 화단을 잘 가꾸고 지켜나가겠다”고 말했다.

차주형 기자  kimpocha@hanmail.net

<저작권자 © 김포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주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