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복지
김포농업인 새벽시장 개장

김포농업인 새벽시장이 오는 30일(토) 오전 5시 30분에 운양동 모담공원 인공폭포에서 첫 장을 열고 매주 토·일요일 같은 시간에 운영할 예정이다.

김포농업인 새벽시장은 지난 2018년 개장해 지난해에는 약 30여 농가의 참여로 60회 운영됐으며 새벽시간 신선 농산물을 갖고 시민들과 만남으로써 소비자들에게 많은 호응을 얻었다. 금년 김포농업인 새벽시장은 코로나19 감염병 사태로 인해 작년과 달리 약 한 달 정도 늦게 개장한다.

김포농업인 새벽시장은 김포농업인들이 직접 생산한 쌀, 계란, 버섯, 토마토 등 신선농산물의 현장판매를 통해 코로나19 감염병 사태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와 농업인 소득증대에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개장 첫 날에는 농산물을 구입하는 시민들에게 홍보용 금쌀(500g) 사은품을 무료로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할 예정이다.

두철언 김포시농업기술센터소장은 “지난해 김포농업인 새벽시장에 대한 시민들의 많은 호응에 감사드린다”며 “새벽시장 참여농가와 고객은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하고 마스크를 꼭 착용해 주실것”을 강조했다.

김기태 기자  kiki@gimpoin.com

<저작권자 © 김포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기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