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영상 포토뉴스
“김포시민들 뭉쳤다”‥마스크 3000장 제작 ‘재능기부’정하영 시장 “코로나19 감염병 극복 위한 다양한 봉사활동 감사”

김포시민들이 코로나19 감염병 극복을 위한 수제 면 마스크 제작 재능기부에 나서고 있어 화제다. 앞서 김포시자원봉사센터는 1365 자원봉사자 포털을 통해 재봉질 등이 가능한 봉사자를 모집했고 50여 명의 시민들이 즉시 참여의사를 밝힐 정도로 반응이 뜨거웠다. 특히 평생학습관이 운영하는 홈패션, 실용퀼트, 생활한복, 가죽옷만들기 강좌 수강생과 ‘실과바늘’, ‘한땀한땀’, ‘펀펀소잉’, ‘바느질짱’ 동아리 회원 등 40여 명도 봉사에 뜻을 합쳤다.

김포시는 평생학습관 양재실을 개방하며 시민들의 뜻에 힘을 보탰다. 봉사자들은 오는 13일까지 마스크 3,000장을 제작한 뒤 포장 작업을 거쳐 16일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통해 취약계층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정하영 김포시장도 11일 오후 마스크 제작 열기로 가득한 김포시평생학습관을 찾아 고마움을 표시했다.

정 시장은 “마스크 착용 등 개인위생을 철저히 하는 것이 코로나19 감염병의 확산을 막는 최선책”이라면서 “마스크 재능기부는 물론 방역 등 다양한 봉사활동으로 상황 종식에 힘을 보태고 있는 시민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김기태 기자  kiki@gimpoin.com

<저작권자 © 김포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기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