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의회·행정
김포시, 문화도시 지정 추진 TF팀 회의 개최

김포시은 지난 6일 시청 영상회의실에서 ‘문화도시 TF팀’ 1차 회의를 개최했다. ‘문화도시 TF팀’은 2020년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주관하는 문화도시 지정 신청을 준비하기 위해 부시장을 팀장으로 시 관련부서·김포문화재단·문화예술인·용역사로 구성됐으며 문화도시 지정 신청 완료 시까지 운영된다. 특히 이날 회의에서는 문화도시 전문가를 초청해 “문화도시, 첫 걸음”이라는 주제로 문화도시를 준비하기 위해 각 분야에서 중점적으로 준비해야 할 부분에 대한 조언을 듣는 시간을 가졌다.

특강을 통해 참석자들은 문화도시는 문화시민을 키워내는 도시이고 문화도시를 준비하기 위해 가장 중요한 것은 시민들이 만나서 자유롭게 의견을 나눌 수 있는 ‘시민의 원탁’임을 공감하며이러한 문화적 네트워킹은 급속한 인구유입으로 다양한 계층과 문화가 공존하는 김포시에 꼭 필요한 과정임을 인식하게 됐다.

최병갑 부시장은 “시민의 의견을 모으는 과정 자체가 하나의 문화가 될 수 있도록 각 분야에서 노력해 달라”고 말했다.

김포시와 김포문화재단은 문화도시 지정을 위해 문화도시 민간추진단과 문화리더 라운드테이블 등 소그룹 네트워킹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김기태 기자  kiki@gimpoin.com

<저작권자 © 김포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기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