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복지
신종코로나바이러스 심리지원단 운영김포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에 예비비 등 13억 투입

김포재난안전대책본부(본부장 정하영)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을 위해 예비비 등 13억을 투입해 보건소 선별진료소 기능강화와 방역물품 확보 등에 총력을 다한다고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사태가 장기화 될 것을 대비해 보건소 선별진료소 음압텐트에 이동형 X-ray를 구비해 호흡기 질환이 있는 사람의 방문 시 X-ray 검사로 폐렴여부를 확인할 수 있도록 선별진료소의 기능을 보강하고 물품 품귀현상으로 수급에 어려움이 있지만 지속적으로 손소독제와 마스크를 구매해 필요한 곳에 배부할 계획이다.

한편 시는 감염병이 유행할 때 불안과 공포가 커지고 의심이 많아져 외부활동이 줄어들고 사람들을 경계하게 되는 감염병 스트레스가 발생할 수 있기에 심리면역 회복을 위해 감염병 심리지원단을 운영하고 있다.

감염병 스트레스로 인해 일상생활이 힘들다고 생각되는 사람은 김포시정신건강복지센터(☎031-998-4005)로 연락하면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받을 수 있다.

김기태 기자  kiki@gimpoin.com

<저작권자 © 김포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기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