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예술
(재)김포문화재단, '2019 월곶 저잣거리 역사문화 축제' 열어...

(재)김포문화재단은 지난 12월 21일(토) 월곶면 군하1리(월곶생활문화센터 앞) 일대에서 '2019 월곶 저잣거리 역사문화축제'를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밝혔다.

3,500여명의 시민들과 함께한 이번 축제는 통진 도호부 부사도임 행렬 재현, 전통 거리퍼레이드, 시민 노래자랑 및 가수 현숙 축하공연 등 과거 김포의 경제와 문화를 선도했던 월곶 저잣거리를 재현하고 현대적 해석을 더해 월곶 지역민과 시민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행사로 진행되었다.

특히 통진현으로 월임하는 부사가 ‘오리정’에서 옷을 갈아입고 문묘에 들게 되었다는 역사적 사실을 바탕으로 기획한 통진 도호부 부사의 도임행렬 재현은 월곶면민이 행렬에 직접 참여하는 등 지역의 대표 관광상품으로써의 가능성을 확인하였다.

또한 월곶면 주민들이 직접 재배한 농산물을 구매할 수 있는 직거래마당과 장터음식을 맛볼 수 있는 먹거리 마당은 옛 저잣거리의 분위기를 만끽하게 하였으며 거리 퍼레이드와 즉석 시민노래자랑 및 축하공연 등 풍성한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제공하여 시민들의 호응이 이어졌다.

이번 ‘2019 월곶 저잣거리 역사문화 축제’는 지역의 역사문화자원을 활용한 지역민과 함께 하는 축제로써 지역의 스토리텔링, 소상공인, 문화자원 등 지역 인프라 연계를 통한 관광상품을 발굴했다는 점에서 큰 의미를 지니고 있다.

김포문화재단 최해왕 대표이사는 “궂은 날씨에도 ‘월곶 저잣거리 역사문화 축제’를 함께 즐겨주신 시민 여러분께 감사드린다. 이번 축제는 월곶면의 역사문화가치를 알리고 지역을 활성화하는 의미있는 행사이다. 앞으로 문화재단은 지역민과의 협력을 바탕으로 월곶 저잣거리 역사문화 축제를 김포 대표축제로 육성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김기태 기자  kiki@gimpoin.com

<저작권자 © 김포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기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