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복지
위기가구 맞춤형 복지를 위한 통합사례회의

김포시는 지난 달 30일 위기가구 맞춤형 복지를 위한 통합사례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최근 서울시 새터민 모자 사망사건 등 이어지고 있는 복지위기가구 발생과 더불어 복지사각지대 발굴에 총력을 기울이는 한편, 복지 혜택을 받지 못하고 있는 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해 개최됐다.

통합사례관리는 공적급여만으로 해결되지 않는 복지·보건·주거·교육·신용·법률 등 복합적이고 다양한 욕구를 가진 대상자에게 필요한 서비스를 통합적으로 연계·제공하고, 이를 지속적으로 상담·모니터링 해나가는 사업을 말한다.

이에 김포시는 각 읍면동 맞춤형복지팀에서 시행해오던 통합사례회의를 시 주관으로 정례화 해 고난도 사례대상자에게 맞는 솔루션을 함께 강구하고 외부 전문가를 초빙해 슈퍼비전을 제시함으로써 대상자의 문제를 보다 효과적으로 해결해 나갈 계획이다.

이날 회의는 과도한 채무와 주거문제로 고통 받고 있는 가구를 위해 13개 기관 담당자들이 참석했으며, 기초생활수급자로 책정되기 전까지 긴급지원으로 생계비를 지원하고, 적십자 희망풍차 사업으로 주거이전을 위한 보증금 지원, 사례관리 사업비로 이사비용지원, 일자리센터에서는 취업상담 진행, 보건소 방문보건팀에서는 건강 관리 지원 등 대상자에 대한 긴급한 지원방안이 논의됐다.

또한, 이날 통합사례회의 후 읍면동 사례관리담당자에 대한 사회보장정보시스템(행복e음) 교육을 실시해 통합사례관리 업무 전반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는 시간도 이어졌다.

진혜경 복지과장은 “최근의 복지정책은 공적부조는 기본이고, 복합적인 문제와 욕구를 가진 가구를 찾아가는 맞춤형 복지서비스가 더 중요하다” 며 “이번 통합사례회의 정례화를 통해 김포시 통합사례관리의 전문성을 높이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앞으로 김포시는 복지사각지대의 적극적인 발굴을 위해 지속적인 홍보를 강화해 나가고, 발굴된 가구에 대해서는 다양한 복지서비스를 제공해 촘촘한 복지정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복지서비스가 다양해진 만큼 누구든지 도움이 필요하면 읍면동 맞춤형복지팀 또는 복지과 희망복지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김포시 민원콜센터 ☏031-980-2114)

김기태 기자  kiki@gimpoin.com

<저작권자 © 김포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기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