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통
김포골드라인운영(주)와 ‘안전·적기개통’ 추진 합의정하영 시장, 8일 운영사 만나, 안전한 적기 개통 위해 공동 대응 다짐

승인기관과 개통일정 협의 확정 되는대로 시민들에게 발표 예정

김포시(시장 정하영)는 8일 오후 김포도시철도 운영사인 김포골드라인운영(주) 등 관련기관들과 김포도시철도의 안전·적기개통을 위해 총력을 다해 공동 대응키로 했다.

최근 김포시와 운영사 간 개통 관련 상이한 입장이 인터넷 카페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등에서 불거지면서 개통시기에 영향을 주는 것이 아니냐는 추측성 우려가 있었다.

김포시에 따르면 그간 운영사측은 각종 회의와 협의과정에서 차량진동에 대해 방향전환과 차륜삭정만으로는 안전한 운행의 부담감을 표명한 것이 사실이라며, 이를 합리적으로 해소하기 위해 추가적으로 일부구간의 속도조정을 포함한 안전대책 강구 및 행정절차 단축 노력에 대해 합의했다.

이번 합의로 김포시는 한국철도기술연구원에서 진행 중인 안전성검증 결과 도출을 통해 운영사와 함께 개통승인 관련 행정절차를 지체없이 진행할 예정이며, 김포도시철도 관련 기관들이 참여하는 테스크포스팀 회의에서 개통 승인 기관의 적극적인 협조와 지원도 함께 요청해 나가기로 했다.

한편, 차량진동에 대한 원인규명과 근본적인 개선방안 마련은 상당기간이 소요되는 점을 감안, 중장기 과제 연구용역을 조속히 시행하고 개통 뒤에도 최적의 관리방안을 도출해 안전한 김포도시철도 운행을 도모하기로 했다.

정하영 김포시장은 “안전성검증 결과와 개통 승인에 필요한 보고서를 승인기관에 신속하게 제출하고, 소요기간 협의 뒤 개통 관련 일정이 확정 되는대로 시민들에게 발표할 예정”이라며, “시민들의 교통불편이 최대한 빠른 시일 내 해소될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기태 기자  kiki@gimpoin.com

<저작권자 © 김포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기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