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의회·행정
김포시, ‘한국지방자치경영대상’ 종합대상 수상정하영 시장 “새로운 김포 만드는 약속의 상 ... 더 열심히 뛰겠다”

김포시가 한국공공자치연구원이 주관하는 ‘제24회 한국지방자치경영대상’ 종합대상을 수상했다.

한국지방자치경영대상은 지방자치단체의 경영성과를 심사, 평가하기 위해 1996년 제정됐으며, 민간부문의 지방정부 평가 중 가장 권위가 높다.

평가는 종합대상과 부문대상 등 단체부문과 개인으로 나뉘며 1차, 2차 서류심사와 시민‧공직자 설문, 인터뷰를 거쳐 부문별 수상자를 선정하게 된다.

김포시는 2008년 행정서비스, 2011년 녹색성장, 2014년 경제 부문상을 수상했으며, 기관 종합대상 수상은 올해가 처음이다.

23일 오후 일산 킨텍스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수상식에서 정하영 김포시장은 “지난 1년간 쉼 없이 달려 온 결과 자랑스런 상을 받게 됐다. 오늘 이 상은 김포시가 새로운 역사를 만들 수 있는 약속의 상”이라며 “45만 김포시민, 1300여 공직자와 함께 어려움을 이겨내고 새로운 김포, 새로운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해 열심히 뛰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제24회 한국지방자치경영대상’은 종합대상을 비롯 열린혁신 부문 등 8개 부문 대상과 최고경영자상, 창의혁신공무원상, 특별상으로 나뉘어 수여됐다.

종합대상은 경기 김포시 외에 대구 달성군, 전남 완도군 등 3개 기초지방자치단체가 수상했다.

한편, 정하영 시장은 지난 19일 기호일보가 주최하는 제7회 기호 참일꾼상에서 기초단체장 부문 ‘참일꾼 상’을 수상한 바 있다.

기호일보 창간 31주년 기념식과 함께 진행된 제7회 기호 참일꾼 상 기초단체장 부문 수상자는 정하영 김포시장 외에 홍인성 인천광역시 중구청장, 최용덕 동두천시장 등 3명이 수상했다.

 

김기태 기자  kiki@gimpoin.com

<저작권자 © 김포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기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