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복지
위기 청소년 정신건강 증진을 위한 업무협약

김포시청소년육성재단(이사장 정하영) 청소년상담복지센터와 한별정신건강병원(병원장 최훈동)은 지난 17일 한별정신건강병원에서 ‘위기 청소년 정신건강 증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지난 5월 보건복지부와 중앙자살예방센터가 발표한 「자살예방백서」에 따라 청소년 사망원인 1위로 자살, 2019년 상반기 김포시 청소년상담복지센터 상담 호소유형 1위로 정신건강이 나타나 고위기 청소년 사례 수 증가에 따라 긴급‧위기 상황 발생 시 신속하고 체계적인 대응을 위한 청소년안전망 구축의 일환으로 이뤄졌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양 기관은 정신건강 호소 문제를 가진 고위기 청소년에 대한 심리평가를 통해 조기 치료 개입으로 심리적 안정을 지원하게 된다.

이유묵 본부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위기 청소년을 조기에 발견하고 치료를 지원할 수 있도록 하는 김포시 정신건강 청소년안전망 시스템 구축에 초석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상담이 필요한 청소년은 언제든 청소년전화1388(031-984-1388)로 전화하면 된다.

김기태 기자  kiki@gimpoin.com

<저작권자 © 김포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기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