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의회·행정
“김포시, 체납자 실태조사원 86명 모집”지방세와 세외수입 체납액 집으로 방문해서 안내해 드려요!

김포시는 체납자 맞춤형 징수로 자주재원 확충을 위해 체납자 실태조사원 86명을 모집한다.

그동안 체납자에게 고지서를 우편으로 전달해 오던 방식에서 벗어나 체납자를 직접 방문해 체납사실을 안내 할 뿐만 아니라 실태조사를 병행해 맞춤형 징수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이에 세금을 납부하고 싶어도 능력이 없는 “생계형 체납자”는 체납처분 유예, 분납허가, 복지기관 연계 등 구제방안을 찾는 한편, “납세기피 체납자”는 각종 불이익을 설명하고 체납액을 납부하도록 안내할 예정이다.

조사원의 응시자격은 올해 1월 7일 기준 김포시에 주민등록이 된 거주자로 만20세 이상이면 가능하며, 응시원서 교부는 김포시 홈페이지에서 신청서를 다운받아 작성 후 이달 22일부터 25일까지 시청 본관 1층 징수과 사무실에 방문해 접수하면 된다.

최종합격자는 면접을 거쳐 오는 2월20일에 발표할 예정이다.

한편, 체납자 실태조사반 운영으로 지방세 뿐만 아니라 과태료, 부담금 등 각 부서별로 산재돼 있는 세외수입 체납액에 대해 원스톱 안내 서비스 제공은 물론 “세금은 반드시 납부해야 한다”는 성실납세 풍토가 조성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기태 기자  kiki@gimpoin.com

<저작권자 © 김포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기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