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읍·면·동 소식
풍무동 주민들 이웃돕기 성금·성품 ‘릴레이’

2018년이 얼마 남지 않은 연말, 풍무동에서 추운겨울을 맞이하는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온정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 24일 6살 박한별양이 1년 동안 모은 용돈을 기부하며 지난해 “더 많은 용돈을 모아 전달하겠다”는 약속을 지켰다.    

박한별 양의 어머니는 “한별이가 기쁘게 용돈을 모았다. 비록 적은 금액이지만 어려운 이웃들에게 소중하게 써달라”고 말했다.

이어 26일에도 김지원, 김지윤 자매가 결식아동과 독거노인을 위한 성금 40만원을 기탁했다. 두 자매는 이번뿐만 아니라 매년 결식아동을 위한 성금을 기부하고 있다.

김지원 양은 “추운 겨울인데 아이들이 끼니 걱정 없이 따뜻한 겨울을 보냈으면 좋겠다”며 “어른들도 결식아동에게 많은 관심을 가져달라”는 바람을 전했다.

또한, 27일 풍무동 홈플러스도 100만 원 상당의 선물세트 성품 33개를 기탁했다. 백미남 점장은 “연말에 어렵게 사는 이웃들을 위해 준비했다”며 “모든 사람들이 어려움 없이 잘 사는 풍무동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유정호 풍무동장은 “따뜻한 연말을 맞이할 수 있도록 이웃들을 위해 기탁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어려운 이웃들에게 소중하게 전달하겠다”고 화답했다.

차주형  kimpocha@hanmail.net

<저작권자 © 김포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주형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