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예술
시승격 20주년 경축음악회김포시립여성합창단, 시원한 감동 선사한 공연

김포시립여성합창단의 ‘시승격 20주년 경축음악회’가 지난 27일 저녁 김포아트홀에서 열려 연일 무더위로 지친 시민에게 시원한 감동을 선사했다.

1995년 창단되어 1999년 시립여성합창단으로 변모한 김포시립여성합창단은 매년 2회의 정기연주회와 이웃에게 따뜻함을 전하는 연말공연을 개최해 왔다.

특히 이번 37회째를 맞은 이번 공연은 특별기획 공연답게 44명의 단원들과 역대 최대의 객원 출연진들이 출연해 깊고 풍성한 합창의 울림을 시민의 가슴에 전했다.

김포필하모닉오케스트라, 국립합창단 남성합창단과 전곡 협연으로 진행된 연주회는 엘가의 ‘위풍당당 행진곡’으로 그 막을 열고, ‘대장간의 합창’, ‘개선행진곡’ 등 힘차고 역동적인 곡들을 연이었다.
 
마지막으로 김포아트홀에 가득 울려 퍼진 베토벤 제9교향곡 ‘합창’의 웅장한 선율로 희망과 기쁨의 메시지를 전했다.

1시간 남짓의 공연이 끝나자, 전례 없이 김포아트홀 1,2층을 가득 메운 500여 관객은 기립박수와 커튼콜로 공연팀에 찬사를 보냈다.
 
시립여성합창단 이문기 지휘자는 “이번 시승격 20주년 경축음악회를 통해 그 동안 시립합창단을 응원해주신 김포시민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김포시민들이 손꼽아 기다릴 좋은 공연을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

김기태 기자  kiki@gimpoin.com

<저작권자 © 김포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기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