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의회·행정
김포소방서, 전기자동차 등 차량사고 현장대응력 강화 위한 특별교육훈련 실시- 전기자동차 사고 시 고전압의 감전 위험 있어 주의해야 -

 김포소방서(서장 배명호)가 최근 들어 크게 증가한 하이브리드, 전기자동차 등 차량의 종류가 다양해지면서 이에 따른 차량사고의 현장대응력을 강화하기 위해 21일 오전 소방서 3층 대회의실에서 김포소방서 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자동차전문가를 초빙해 특별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한국폴리텍 대학 인천캠퍼스 자동차학과 안진희 교수를 초빙해 실시한 이번 교육은 하이브리드, 전기차, 수소차 등 자동차 구조원리와 차종에 따른 교통사고 인명구조 및 차량화재 진압시 유의사항에 대해 알아보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이론교육 후 실물폐차량을 활용해 교통사고로 인한 인명구조 및 응급처치, 차량화재 진압 등의 훈련도 실시했다.

안진희 교수는 이 날 교육에서 “전기자동차는 사고 시 차체에 고전압의 전류가 흐를 수 있기 때문에 함부로 차량을 만지거나 파괴하면 감전의 위험이 있어 소방대원뿐만 아니라 환자도 위험에 빠질 수 있다.”며 강조하고, “감전을 방지하기 위한 방전장갑 등 안전보호구를 착용하는 것이 중요하며 일반자동차 교통사고 대응절차와는 별개의 전기자동차 교통사고 대응매뉴얼을 만드는 것이 시급하다.”고 말했다.

김기태 기자  kiki@gimpoin.com

<저작권자 © 김포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기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