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복지
김포소방서, 봄철 소방안전 대책 추진 총력

김포소방서(서장 배명호)는 화재 발생률이 높은 봄철을 맞아 오는 5월 31일까지 3개월간 봄철 소방안전 대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소방서에 따르면 봄철은 최근 5년간 계절별 화재 점유율 1위로 전체 화재의 30%를 차지한다. 날씨가 따뜻해지면서 시민의 야외 활동이 늘어나 산불 등 실외 화재가 증가하기 때문이다. 또한 어린이날, 석가탄신일 등 연휴를 맞아 등산, 나들이, 여행 등 여가활동이 증가하고 각종 시민참여 행사가 많이 개최되기 때문에 화재와 안전사고 발생률도 높다.

이에 김포소방서는 ▲해빙기 화재, 붕괴 등 재난사고 예방을 위한 맞춤형 안전관리 ▲소방특별조사와 화재 취약 시설 안전관리로 선제적 화재 예방 ▲숙박시설 등 안전점검으로 관광주간 및 안심 수학여행 지원 ▲석가탄신일 대비 사찰 등 안전관리 ▲건조기 산불 예방을 위한 홍보 전개와 대응 태세 확립 ▲전통시장 안전관리 ▲각종 소방대상물에 대한 사전 안전성 강화 등을 추진한다.

배명호 서장은 “봄을 맞아 야외 활동이 많아지는 만큼 부주의에 의한 화재가 많이 발생한다”며 “화재 예방을 비롯한 각종 안전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포인  webmaster@gimpoin.com

<저작권자 © 김포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포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