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읍·면·동 소식
구래동 통장단협의회, 환경살리기 ‘작은 실천부터’한강신도시 내 1인당 0.6kg 쓰레기 배출, 분리수거 힘써야

구래동 통장단협의회(회장 김민성)가 지난 9일 통장단 회원 24명이 참석한 가운데 구래동 소재 자원화센터 현장 견학으로 3월 임시반상회를 마쳤다.

이 날 반상회에서는 오는 2021년 개관 예정인 마산도서관에 대한 브리핑과 함께, 김포한강신도시의 생활 및 음식물폐기물을 안정적이고 위생적으로 처리할 수 있도록 건설한 자원화센터의 폐기물 처리 진행상황에 대한 설명을 듣는 것으로 진행됐다.

당일 견학 진행을 맡은 김영수 시설관리공단 파트장은 “한강신도시 내 1인당 배출하는 생활쓰레기는 하루 평균 0.6kg으로 이는 전부 김포시자원화센터로 반입해 처리되고 있으나, 분리배출이 잘 이뤄지지 않아 그 처리에 매우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설명하고, “통장님들께서 마을 주민분들에게 분리수거의 중요성을 적극 홍보해 달라”며 협조를 부탁했다.

김민성 통장단 회장은“우리 지역에 소재한 시설이니만큼 우리가 가장 큰 관심을 가져야 한다”며 “우리 통장들이 관할 주민들에게 오늘 견학한 사항에 대하여 안내하여 작은 부분부터라도 환경 문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노력하자”고 당부했다.

차주형  kimpocha@hanmail.net

<저작권자 © 김포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주형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